NEWS‎ > ‎

[전자신문] NHN엔터, DB 보안 솔루션 업체 ‘피앤피시큐어’ 인수

게시자: 김성진, 2014. 12. 22. 오후 4:51   [ 2015. 2. 5. 오전 4:26에 업데이트됨 ]
2014년 5월 19일


 NHN엔터테인먼트(대표 정우진)가 DB(데이터베이스) 보안 업체 ‘피앤피시큐어(대표 박천오, www.pnpsecure.com)’를 인수한다고 지난달 30일 밝혔다. 투자금은 600억원으로, 구주 100% (200만주)를 인수하게 된다. 

 ‘피앤피시큐어’는 2003년 12월에 설립된 DB/시스템 접근제어 및 통합계정관리 솔루션 전문 기업으로, 국내 주요 금융사와 
공공관, 기업, 병원 등 1,500여곳에 솔루션을 공급하고 있는 관련 부문 시장 점유율 1위 기업이다.

최근 시장 성장에 힘입어 지난해 매출 179억원, 영업이익 103억원을 달성했으며, 20여개의 보안 기술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DB접근제어는 DBMS(데이터베이스 관리시스템)에 접근하는 사용자 권한을 통제 해 데이터의 무단 유출을 방지하는 기술로, 최근 잇따른 보안 사고로 인해 국내외에서 중요성이 증대되고 있다. 피앤피시큐어는 세계 최초로 게이트웨이 방식의 DB 접근제어 기술을 도입한 바 있으며, 최근 DB보안 통제와 계정관리를 하나로 묶은 통합보안솔루션 ‘DB세이퍼 엔터프라이즈’를 선보여 각광받고 있다.

 NHN엔터테인먼트 측은 “회사의 대표 브랜드인 TOAST(Toward Art, Science, Technology)가 가지고 있는 브랜드 이미지처럼 
우수한기술력과 컨텐츠를 가지고 있는 중소기업에게 IT인프라 및 기술을 제공하여 동반 성장하는 것이 목표”라며 “피앤피시큐어는 독보적인 기술력을 보유한 유망 보안 기업으로, 이번 인수는 개인정보 보호 등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자사의 보안 강화와 함께  IT인프라 및 기술 제공을 통한 경쟁력 강화로 양사 모두에게 큰 시너지를 가져올 것”이라고 밝혔다.

전자신문인터넷 라이프팀

소성렬 기자 hisabisa@etnews.com